참.

2015. 3. 15. 04:43 from 그 밖에 여러일들

오랜만이다 보니 무슨 말을  해야 할 지..? 
많은 이웃들이 떠나고, 만나야 할 분은 다른 곳에서 만나고,
고맙게도 남아주신 분들도 있으시고,

 

오랜만에 한국에 와서 지내는 중.

집 안팎으로 너무나 시끄럽고 어수선 한데,

그에 비해 나 자신은 오히려 좀 조용해진듯 하다.

 

 나의 평화가 곧 세상의 평화.

 

 

'그 밖에 여러일들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이 곳의 사람들은..  (2) 2015.03.17
참.  (4) 2015.03.15
기나긴 겨울 동안.  (20) 2013.03.07
어둡다.  (16) 2013.02.18
독일식 & 한국식  (26) 2013.01.01
앗, 어느새 8월도...!  (16) 2012.08.30
Posted by ahme 트랙백 0 : 댓글 4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addr | edit/del | reply boramina 2015.03.15 13:55 신고

    저도 강같은 마음의 평화를 얻고 싶은데 쉽지가 않네요.
    아직 인생 수련이 부족한가 봐요.
    돌아와 주셔서 기뻐요, 아메님...^^

    • addr | edit/del ahme 2015.03.15 16:21 신고

      아직 얼마나 돌아 온지는 잘 몰겠지만. ㅎㅎ
      그래도 SNS에는 없는 뭔가가 있는것 같아요.
      보라미나님이 찾아주시기도 하고 말여요

  2. addr | edit/del | reply 좀좀이 2015.04.10 22:50 신고

    정말 오랜만에 돌아오셨군요! ahme님 편안한 시간 보내시기 바래요!^^

    • addr | edit/del ahme 2015.04.11 12:15 신고

      :) 감사합니다. 좀좀이님 . 잊지 않고 찾아주셔서 감사해요
      전 이미 독일로 돌아왔답니다.